2021년 가을, 자발적불편운동 캠페인

 

존중과 돌봄으로 어르신과 함께하기

 

우리나라는 2017년, 만 65세 이상의 인구가 전체 인구의 14%에 달하는 ‘고령사회’에 들어섰습니다. 고령화뿐만 아니라 노인 1인 가구도 빠르게 증가하는 요즘, 코로나19로 인한 위기와 사회적 단절로 더 많은 어르신들이 불안과 고립을 느끼고 있어 어느 때보다도 따뜻한 돌봄이 절실할 것으로보입니다.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소설 <나무-황혼의 반란>의 주인공은 “너도 언젠가는 늙은이가 될게다”라는 말을 남겼습니다. 별일이 없다면 우리 모두는 나이듦을 경험하게 됩니다. 그 사실 하나만으로도 우리는 이미 연결되어 있습니다. 그리스도인들이 먼저 어르신을 소외시키거나 비하하지 않고 그 존재와 삶의 흔적을 존중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그들의 여러 필요를 살피고 돌볼 수 있는 공동체가 되기를 바랍니다.

 

 

 

<개인이 할 수 있는 일>

 ▷  가족과 공동체의 어르신께 정기적으로 ‘안부’묻기

추석과 노인의 날(10/2)이 있는 이 가을,

어르신과의 안부메시지나 영상통화 캡쳐 이미지를

본인 SNS에 공유하고 주변에도 권해 보아요.

#기윤실_자발적불편운동 #어르신과함께하기 

 

 ▷ 존재에 이름을, 호칭에 ‘존중’을 담아 부르기

1) 가족/친지 어르신의 이름을 기억해요.

2) 이웃 어르신께 편견 아닌 존중이 담긴 호칭 사용해요.

*경비/택배아저씨, 택시/버스아저씨 → 관리원님, 기사님

*식당 이모, 아줌마, 할머니 → 사장님, 여사님

 

 

<교회나 공동체가 할 수 있는 일>

 ▷  ‘도움’이 필요한 어르신 지원하기

1) 주변의 재활용품 수집 어르신께

생필품이나 파스, 형광조끼 등을 전달해요.

2) 취약한 주거환경 개선 모금에 참여해서

어르신들의 따뜻한 겨울 맞이를 도와요

*지역 노인복지관, 주민센터와 연계할 수 있습니다.

 

▷ 어르신과 함께하는 ‘돌봄공동체’ 이루기

1인 가구 어르신이나

치매/거동불편 등 환자를 모시고 있는 가정을 위해

함께 기도하고 도움의 손길을 보태요.

 

 

아래 신청서를 작성하셔서 자발적불편운동에 동참해주시는 공동체에게 캠페인 포스터를 정기적으로 발송해드립니다.

자발적불편운동 캠페인 동참 신청하기

  • (예) 기윤실교회, 기윤실교회 청년부, 용산환경모임 등
  • 담임목사, 담당교역자, 그룹대표 등
  • - 기호를 반드시 입력해주세요
    (예) 010-0000-0000
  • 우편번호도 꼭 같이 써주세요
    (예) 04382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54길 30, 401호
  • 기윤실 자발적불편운동을 포함해 다양한 사역을 소개합니다.

관련 글들

2021.12.01

[기윤실] 위드코로나, 위드자발적불편 (2021년 겨울캠페인)

자세히 보기
2021.11.16

기윤실 자발적불편운동 수기/영상공모전 (~12/12)

자세히 보기
2021.10.21

자발적불편운동 캠페인 동참하기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