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윤실-크리스챤아카데미, “기독시민, 제22대 국회에 바란다” 개최

새롭게 개원한 제22대 국회에 입법 방향성을 제시하기 위해

 

기윤실과 크리스챤아카데미는 오는 27일 오전 10시 한국기독교회관 2층 조에홀에서 “기독시민, 제22대 국회에 바란다”를 주제로 대화모임을 개최한다.

새롭게 개원한 제22대 국회에 입법 방향성을 제시하고, ‘민생, 기후, 정치’ 세 분야에서 건설적인 입법부의 역할을 촉구하기 위한 목적으로 진행되는 ‘2024 상반기 대화모임은 ‘복음주의’와 ‘에큐메니칼’ 구분을 뛰어넘어 통합된 개신교 목소리를 정치권에 전달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독교윤리실천운동’과 ‘크리스챤아카데미’가 손을 잡고, 양극화된 한국개신교의 문제점을 타개하기위한 대화모임을 3년 넘게 꾸준히 지속해 오고 있습니다. 2024년 상반기는 “기독시민, 제22대 국회에 바란다”를 주제로 대화모임을 개최하고자 합니다.

이날 모임은 정경일 교수(성공회대 신학연구원 연구교수)의 진행으로 이은경 소장(희망제작소 소장)이 ‘민생’ 문제에 대해, 유미호 센터장(기독교환경교육센터 살림 센터장)이 ‘기후위기’ 문제에 발제한다. ‘정치’ 문제는 천윤석 변호사(기윤실 정치운동전문위원)가 발제한다.

이어 진행되는 토론회는 기윤실에서 신동식(기윤실 교회신뢰운동 본부장), 정병오(기윤실 공동대표), 조성돈(기윤실 공동대표), 김현아(기윤실 사무처장), 신하영(세명대학교 교수), 박제민(전 녹색당 서울시당 공동운영위원장)이 나선다.

크리스챤아카데미에서는: 이상철(크리스챤아카데미 원장), 이삼열(대화문화아카데미 이사장), 강세희(한백교회 전도사/한신대 m.div), 김예원(들꽃향린교회 전도사/한신대 m.div), 정유현(녹색당 사무총장), 차해영(마포구 구의원/민주당)이 토론자로 나설 예정이다.

 

원문 보기



관련 글들

2024.07.17

[언론보도] “5%의 이주민과 함께 사는 지혜 필요” (2024/7/15, 기독신문)

자세히 보기
2024.07.16

[언론보도] “청년세대에 미안…소명에 맞는 현장 찾기를” 정병오 기윤실 공동대표 (2024/7/14, 국민일보)

자세히 보기
2024.07.04

[언론보도] 총회장 성비위 논란에 휩싸인 예장통합 (2024/7/3, 기독교한국신문)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