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재철 당선으로 한기총 해체는 더욱 앞당겨 질 것이다.

 

한국기독교총연합회(이하 한기총)가 14일 총회를 속회하고, 홍재철 목사를 대표회장으로 선출했다. 주지하다시피 홍재철 목사는 전임 대표회장인 길자연 목사의 측근으로, 각종 금권선거 및 이단영입에 연루되었다는 의혹이 채 가시지 않은 인사다.

 

또한 한기총은 대표회장 선거에 앞서 정관개정을 통해, 그나마 개혁과 연합의 상징으로 여겨졌던 교단순번제를 폐기하고 대표회장 임기를 2년으로 늘이는 등 상식 밖의 처사를 자행했다.

 

본 네트워크는 한기총이 개혁과 연합을 저버린 채, 부패인사인 홍재철 목사를 대표회장으로 선출함으로써, 한기총 해체가 더욱 앞당겨질 것이라고 단언한다. 아울러 한기총 회원교단 및 단체들은 더 이상 머뭇거리지 말고 탈퇴하기를 촉구한다.

 

 

2012. 2. 16

 

한기총 해체를 위한 기독인 네트워크

개혁교회네트워크, 공의정치포럼, 교회2.0목회자운동, 교회개혁실천연대, 교회개혁지원센터,

기독교사회선교연대회의, 기독교윤리실천운동, 도시공동체연구소, 새벽이슬, 생명평화연대,

성서한국, 정의평화를위한기독인연대, 제3시대그리스도교연구소, 평화누리,

학생신앙운동(SFC), 희년함께 (가나다순, 총 16개 단체)

 


관련 글들

2021.04.25

2021년 간사 채용 결과

자세히 보기
2021.03.28

기독교윤리실천운동 간사채용공고

자세히 보기
2021.03.02

[성명] 총신대 여성 이사 선임 관련 기윤실의 입장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