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당자 : 박제민 팀장 (070-7019-3755, cemk@hanmail.net)

문서번호 : 기윤실(보도)2018-1126-01 날짜 : 2018년 11월 26일(월)

기윤실 자발적불편운동 새해 강연회 개최
“한국 교회와 사회의 위기, 자발적불편으로 극복하다”

□ 2019년 1월 29일(화) 오후 7시, 열매나눔재단 나눔홀(서울 명동)
□ 오세택 목사(두레교회), 목광수 교수(서울시립대 철학과) 발제
□ 자발적불편이 교회의 본질 회복, 사회적 대안이 될 수 있어

사단법인 기독교윤리실천운동(기윤실)은 “한국 교회와 사회의 위기, 자발적불편으로 극복하다”라는 주제로 새해 강연회를 개최한다.

□ 일시 : 2019년 1월 29일(화) 오후 7시~9시
□ 장소 : 열매나눔재단 나눔홀 (서울시 중구 퇴계로20길 37)

 

“한국 교회의 위기, 자발적불편으로 극복하다”라는 주제로, 오세택 목사(두레교회 담임, 교회개혁실천연대 공동대표)가 발제한다.

□ 발제자 오세택 목사는 대한예수교장로회(고신) 두레교회 담임목사로서 교인들에게 삶을 통해 모범이 되는 목회자로 인정받는 점을 고려하여 섭외했다. 교회개혁실천연대 공동대표로서 오랜 기간 교회개혁운동에 헌신하고 있다.
□ 한국교회가 세습, 돈 숭배, 도덕성 추락 등으로 위기에 빠져 있는데, 자발적불편을 실천하는 것이 교회의 본질을 회복하는 방법임을 발제한다.

 

“한국 사회의 위기, 자발적불편으로 극복하다”라는 주제로, 목광수 교수(서울시립대 철학과, 기윤실 바른가치운동 본부장)이 발제한다.

□ 발제자 목광수 교수는 서울시립대 철학과 소속이자, 기윤실 바른가치운동 본부장으로 섬기고 있다.
□ 한국 사회 역시 수많은 위기에 빠져 있는데, 자발적불편이 개인적 실천을 넘어 사회적 대안이 될 수 있음을 발제한다.

 

발제 후, 질의·응답이 이어진다.

 

※ 문의 : 기윤실 박제민 팀장 010-8964-9360, 070-7019-3755, cemk@hanmail.net
※ 첨부 : <2019년 자발적불편운동 새해 강연회> 웹자보 1부 (끝)

 


관련 글들

2019.06.07

한기총은 한국 교회를 대표하는 조직이 아닙니다.

자세히 보기
2019.06.04

"한국 개신교의 혐오를 분석하다"세미나 개최

자세히 보기
2019.04.26

오정현 목사 관련 대법원 판결, 기윤실 성명서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