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윤실도 “8월 22일 에너지의날 “소등행사에 함께 참석합시다.

에너지시민연대에서는 제2회 에너지의 날 행사에서는 전기없는 세상을 연출해 보임으로써
에너지의 소중함을 체험하고자 소등행사를 진행합니다.
회원님들께서도 살펴보시고 함께 동참해주세요.

——————————————————————————————–

추진배경>>
* 21세기 지구상의 모든 생명체는 에너지 위기에 직면해 있음
  - 인류가 산업문명을 이룩하면서부터 과다하게 소비하기 시작한 화석연료로 인하여 현재 지구는 지구 온난화라는 무서운 환경적 재앙에 직면하고 있으며 이로 인해 기상이변, 해수면 상승, 사막화, 식량부족, 물부족, 생물종 다양성 감소 등 현재 인류는 생존 그 자체를 위협 받고 있음.  
* 이와 더불어 화석연료의 고갈은 각국마다 자국 자원 확보라는 국가적 이기주의를 낳아 수많은 존귀한 목숨들을 전쟁의 포화 속으로 밀어 넣고 있음
* 따라서 이제 에너지문제는 한 국가의 문제가 아니라 전체 인류생존의 공익적 관점에서 바라봐야 하며 단순한 연료적 개념에서 환경파괴의 개념으로 바라봐야 함. 또한 경제적 잣대에서 환경정의의 관점으로 그 가치를 새롭게 받아 들여야 함.
* 이에 에너지문제에 대한 인식 전환을 통해 에너지저소비형 사회 분위기 형성하고 지속가능한 세상을 구현하고자 ‘에너지의 날’ 행사를 개최하게 되었음.  

목적>>  
* 세계 최초로 ‘에너지의 날’을 제정하여 화석연료 과다사용으로 인한 지구온난화 등 당면한 환경문제를 시민에게 홍보하여 에너지절약, 효율제품 생산 및 구매 활성화, 재생가능에너지 확대보급 등 지속가능한 에너지체계의 실현을 위한 대국민 실천을 유도.
* 2003년 우리나라의 최대전력수요일이었던 8.22일을 에너지의 날로 제정하여 한국행사를 시작으로 매년 세계주요 도시에서 지구의날(4.22), 차없는 날(9.22)과 함께 에너지문제의 해결을 위한 지구차원의 행사로 승화시키고자 함

주요행사>>  
* 전국 소등행사
  - 서울시 외 5개 광역시
* 전력사용 제로, 석유사용 제로의 날
  - 기업, 지자체, 공공기관 등과 협약식 체결 및 추진  
* 시민ㆍ공무원ㆍ기업인ㆍ언론인 등 사회 각계각층이 함께하는 행사로 확대
* 공중파를 통해 소등행사 등 본 행사 방송 협조로 전국민 동참유도
* 지역의 경우 행사규모, 내용은 특성화하여 추진

에너지시민연대 바로 가기 http://www.100.or.kr


관련 글들

2018.04.09

박근혜 전 대통령 1심 판결 선고에 대한 기독교윤리실천운동의 입장

자세히 보기
2018.04.03

기윤실 간사 사칭 제보가 있었습니다.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