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05년 신입회원이 아니여도 참석가능합니다. 단, 연락을 부탁드립니다.

* “신입회원의 날”은 2006년부터 짝수달에 정기적으로 진행할 예정입니다.


관련 글들

2018.08.08

[논평] 예장통합 총회 재판국의 판결은 잘못되었다

자세히 보기
2018.08.02

[사회복지위원회] '사회복지 포럼'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