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와 함께 하는 기윤실 대학생위원회는… 다음 세대의 주역인 기독대학생들을 교회로부터 추천 받아 섬기는 지도자로 양성하며, 기독대학생 개개인이 사회 속에서 실천하는 그리스도인으로 살아가도록 돕고, 그들을 통해 섬기고 있는 교회가 지역사회와 함께 하는 교회가 되도록 돕는 교육과정입니다. 1995년 1기를 시작으로 현재 8기까지 진행된 ‘기윤실 대학생위원회’는 시대의 필요에 맞는 실제적이고 다양한 커리큘럼을 준비하고 9기로 함께 할 기독대학생들을 모집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의 나라를 소망하며 시대를 고민하는 교회와 기독대학생들의 많은 참여를 바랍니다.   


관련 글들

2018.08.08

[논평] 예장통합 총회 재판국의 판결은 잘못되었다

자세히 보기
2018.08.02

[사회복지위원회] '사회복지 포럼'

자세히 보기